살아계신 나의 예수님 이제부터라도 순탄하게 믿음과 건강을 지키며 주님과 교회를 사랑하며 섬기며 사업이 실패되어 성도들에게 진 빚들을 하루속히 청산할수 있게 주님이 길을 열어 주시옵고 이제 마지막 남은  인생 바처 교회와 주님을 위하여  큰일을 하고자 소망합니다
J. 하비스가 말한대로 패자의 삶보다는 승자의 삶을 살라갈수 있도록  인도하여 주시옵소서 아멘



커피한잔을 하며

 

 

  

      

 

 

 

 

 

 

 

    
             승자와 패자  
          < 승자와 패자 >

          1

          승자는 실수했을 때 '내가 잘못했다'고 말하지만
          패자는 실수했을 때 '너 때문이야'라고 말합니다.

          승자의 입에는 솔직함이 가득하고
          패자의 입에는 핑계가 가득합니다.

          승자는 '예'와 '아니오'를 분명히 하지만
          패자는 '예'와 '아니오'를 적당히 합니다.

          승자는 어린아이에게도 사과할 수 있지만
          패자는 노인에게도 고개를 못 숙입니다.

          승자는 넘어지면 일어나 앞을 보고
          패자는 넘어지면 뒤를 본답니다.

          2

          승자는 패자보다 더 열심히 일하지만 여유가 있고
          패자는 승자보다 게으르지만 늘 '바쁘다'고 말합니다.

          승자의 하루는 24시간이고
          패자의 하루는 23시간밖에 안 된답니다.

          승자는 열심히 일하고, 열심히 놀고, 열심히 쉬지만
          패자는 허겁지겁 일하고, 빈둥빈둥 놀고, 흐지부지 쉰답니다.

          승자는 시간을 관리하며 살고
          패자는 시간에 끌려 산답니다.

          승자는 시간을 붙잡고 달리며
          패자는 시간에 쫓겨서 달린답니다.

          3

          승자는 지는 것도 두려워하지 않지만
          패자는 이기는 것도 은근히 염려된답니다.

          승자는 과정을 소중히 생각하지만
          패자는 결과에만 매달려 산답니다.

          승자는 순간마다 성취의 만족을 경험하고
          패자는 영원히 성취감을 맛보지 못한답니다.

          승자는 구름 위에 뜬 태양을 보고
          패자는 구름 속의 비를 본답니다.

          승자는 넘어지면 일어서는 쾌감을 알지만
          패자는 넘어지면 재수를 탓한답니다.

          4

          승자는 문제 속에 뛰어들지만
          패자는 문제의 주위에만 맴돈답니다.

          승자는 눈을 밟아 길을 만들지만
          패자는 눈이 녹기를 기다린답니다.

          승자는 무대 위로 올라가지만
          패자는 관객석으로 내려간답니다.

          승자는 실패를 거울 삼지만
          패자는 성공도 휴지로 삼는답니다.

          승자는 바람을 돛을 위한 에너지로 삼고
          패자는 바람을 만나면 돛을 내린답니다.

          승자는 파도를 타고 나가지만
          패자는 파도에 삼켜진답니다.

          승자는 돈을 다스리지만
          패자는 돈에 끌려 다닌답니다.

          승자의 주머니 속엔 꿈이 있고,
          패자의 주머니 속엔 욕심이 있읍니다.

          5

          승자가 즐겨 쓰는 말은 '다시 한 번 해보자'이고
          패자가 자주 쓰는 말은 '해봐야 별 수 없다'고 합니다.

          승자는 차라리 용감한 죄인이 되고
          패자는 차라리 비겁한 요행을 믿는답니다.

          승자는 새벽을 깨우며 달리고
          패자는 새벽을 기다리며 앉아 있답니다.

          승자는 일곱 번을 쓰러져도 여덟 번 일어서지만,
          패자는 쓰러진 일곱 번을 낱낱이 후회한답니다.

          승자는 달려가며 계산하지만
          패자는 출발도 하기 전에 계산부터 한답니다.

          6

          승자는 다른 길도 있으리라 생각하지만
          패자는 길은 오직 하나뿐이라고 고집한답니다.

          승자는 더 좋은 길이 있을 것이라 생각하지만
          패자는 갈수록 태산이라 생각한답니다.

          승자의 방에는 여유가 있어 자신을 여러 모로 변화시켜 보지만
          패자는 자기 하나 꼭 들어갈 상자 속에 자신을 가두고 산답니다.

          7

          승자는 순위나 포상과는 관계없이 열심히 달리지만
          패자는 처음부터 끝까지 포상만 생각한답니다.

          승자의 의미는 모든 달리는 코스, 즉 순탄한 길이나 험준한 고갯길 전체에 깔려 있지만
          패자는 오직 일등을 했을 때만 의미를 찾는답니다.

          승자는 달리는 중에도 이미 행복을 느끼지만
          패자의 행복은 경주가 끝나야 결정된답니다.

          8

          승자는 자기보다 우월한 사람을 보면 존경심을 갖고 그로부터 배울 점을 찾지만
          패자는 자기보다 우월한 사람을 만나면 질투심을 갖고 그의 갑옷에 구멍난 곳이 없는지 찾아본답니다.

          승자는 자기보다 못한 사람을 만나도 친구가 될 수 있으나
          패자는 자기보다 못한 사람을 만나면 즉시 지배자가 되려 한답니다.

          승자는 강한 자에겐 강하고 약한 자에겐 약하지만
          패자는 강한 자에겐 약하고 약한 자에겐 강하답니다.

          9

          승자는 몸을 바치고
          패자는 혀를 받친답니다.

          승자는 행동으로 말을 증명하지만
          패자는 말로 행동을 변명한답니다.

          승자는 책임지는 태도로 삶을 살지만
          패자는 약속을 남발하며 삶을 허비한답니다.

          승자는 벌받을 각오로 결단하며 살다가 영광을 받지만
          패자는 영광을 위하여 꾀를 부리다가 벌을 받는답니다.

          승자는 인간을 섬기다가 감투를 쓰며
          패자는 감투를 섬기다가 바가지를 쓴답니다.

          * J. 하비스 * - 요셉이 퍼옴

                 


조회 수 :
35606
등록일 :
2008.05.21
14:53:07 (*.134.123.148)
엮인글 :
http://intra.tjc.or.kr/57363/80b/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intra.tjc.or.kr/5736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215 2006년 가을 TTS 중고등부 조별 토론 주제 입니다 서형준 2006-11-11 48577
214 교사훈련학교(TTS)초대글 [1] file 홍시내 2006-10-26 45187
213 봄비엽서 179_네가 가는길을 imagefile [레벨:7]나기드온 2013-08-26 43640
212 저희 어머님, 황보옥 집사님을 위해 기도해주세요! [4] imagefile 임원철 2007-05-20 40206
211 앉아서 꽃구경 하시고 세계여행도 하시며 [1] imagefile [레벨:1]요셉 2008-05-23 38770
210 마지막 임금 순종황제(1874~1926.4.25.승하당시 53세) 장례식 촬영을 프랑스 영화사가? - 귀한 필림이라서 imagemovie [레벨:1]요셉 2008-06-13 37964
209 추석선물세트 안내(장항서부교회 박미옥자매님) image 나이레 2007-09-17 37570
208 경인지구교회 한마음회 연합산행 imagefile 황의민 2007-06-06 37513
207 6월 대방교회 세례식 image 나기드온 2007-07-01 37387
206 시온성가대 찬양교류(4) image 나기드온 2006-11-08 35968
» 승자와 패자 imagemovie [레벨:1]요셉 2008-05-21 35606
204 시온성가대 찬양교류(3) image 나기드온 2006-11-08 35542
203 작은배려 큰보람 - 요셉이 퍼온글 imagemovie [레벨:1]요셉 2008-05-27 35057
202 시온성가대 찬양교류(2) image 나기드온 2006-11-08 34977
201 시온성가대 찬양교류(1) image 나기드온 2006-11-08 34973
200 천국에 가는 길이 보이네요-인간은 부족하지만 How long will --강성용(Mr. Brown) imagefile [레벨:0]성룡 2008-08-07 34794
199 저 높은 곳을 향하여 imagemovie [레벨:1]요셉 2008-07-08 34732
198 육사교장이 생도들한테 보낸글이라는데 - - - imagemovie [레벨:1]요셉 2008-06-11 34693
197 내 소중한 사람들을 위한 기도 imagemovie [레벨:1]요셉 2008-07-21 34641
196 모친 故 이라헬 집사님의 장례를 마치며 머리숙여 인사를 드립니다. [레벨:0]워니아빠 2009-10-07 340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