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그러므로 나 여호와가 이같이 말하노라 보라 내가 이 백성앞에 거침을 두리니 아비와 아들들이 한가지로거기 거치며 이웃과 그 친구가 함께 멸망하라라

22.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시되 보라  한 민족이  북방에서 오며 큰 나라가 땅 끝에서부터 떨쳐 일어나나니

23그들은 활과 창을 잡았고 잔인하여 자비가 없으며 그 목소리는 바다가 흉용함 같은 자라 .그들이 말을 타고 전사같이 다 향오를 벌이고 딸 시온 너를 치려 하느니라 하시도다

24.우리가 그 소문을 들었으므로 손이 약하여졌고 고통이 우리를 잡았으므로아품이 해산하는 여인 같도다

25.너희는 밭에도 나가지 말라 길로도 행치 마랄 대적의 칼이 있고 사방에 두려움이 있음이니라

26..딸 내 백성이 굵은베를 두루고재에서 굴며 독자를 잃음같이 슬퍼하며 통곡할지어다 멸망시킬자가 홀연히 우리에게 올 것임이니라

27.주께서 가라사대 내가 이미 너로 내 백성중에 살피는 자와 요새를 삼아 그들릐 길을 알고 살피게하였노라

28.그들은 다 심히 패역한 자며 다니며 비방하는 자며 그들은 놋과 철이며 다 사악한 자라

29.풀무를 맹렬히 불면 그 불에 납이 살라져서 단련하는 자의 일이 헛되게 되느니라 이와같이 악한자가 제하여지지 아니하나니

30.사람들이 그들을 내어버린 은이라 칭하게 될 것은 나 여호와가 그들을 버렸음이니라